고객센터

반도체 및 전자부품 소재 전문기업

공지&보도

'반도체 표면처리' 에스피텍, KB증권과 IPO 주관계약 체결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23. 02. 14 조회수 227


1994년 SK하이닉스 반도체 표면처리부에서 출발

2차전지 수요 확대에 맞춰 사업 다각화 포석

 

 

전자소재 표면처리 전문기업 에스피텍이 코스닥 상장을 위한 절차에 착수했다. 반도체에 이어 2차전지 소재 등으로 사업영역을 확장해 신성장동력을 확보하겠다는 전략이다.

9일 투자은행(IB) 업계에 따르면 에스피텍은 전날 코스닥 상장을 위해 KB증권을 대표 주관사로 선정하고 관련 계약을 체결했다.

에스피텍은 반도체와 2차전지 등 전자부품 및 소재 전문기업이다. 1994년 현대전자(현 SK하이닉스)의 반도체 표면처리부로 시작해 2002년 분사해 독립했다. 국내외 글로벌 반도체 회사들이 주요 고객사다. 최대주주는 김종호 대표로 지분 41.3%를 보유하고 있다.

반도체 및 전자 부품을 모태 삼아 30년 가까이 쌓아온 기술과 경험을 토대로 사업영역을 확장했다. 반도체 리드프레임 표면처리는 전자제품 실장성(납땜성)을 향상하고 산화 방지를 통해 부품의 수명을 늘리는 기술이다.

2010년대 초반부터 2차전지 수요 확대에 발맞춰 사업 다각화를 꾀했다. 현재 사업 부문은 반도체 표면처리와 연성 필름, 정밀 세정제, 2차전지 소재 등 4개 부문으로 구성됐다.

최근 2차전지 시장이 본격적으로 개화하면서 관련 매출이 성장동력으로 작동하고 있다. 2차전지 소재인 리드탭은 전지 내부의 양극과 음극에 연결하여 외부로 전류를 통과시키는 전극 단자다. 음극과 양극 단자에 니켈과 구리, 알루미늄 등을 각각 표면처리를 해 배터리 성능에 필요한 밀봉성과 절연성을 확보할 수 있다.

에스피텍은 이번 상장을 통해 시장이 확대되고 있는 2차전지 시장 관련 대응력을 키울 계획이다. 이후 보유한 기술력을 통신, 안테나, 충전 등의 다른 소재 분야로 더욱 확장하겠다는 전략이다.

에스피텍이 보유한 표면처리 기술은 반도체뿐 아니라 각종 전자 산업의 부품 소재에 전방위적으로 필요한 기술이다. 배터리, 안테나, 무선 통신, 정밀기계부품 등 다양한 산업 분야의 보이지 않는 핵심기술로 꼽힌다.

에스피텍은 2021년 매출 206억원, 영업이익 18억원을 올렸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37.5% 증가했지만, 영업이익은 24.3% 하락했다. 순이익은 같은 기간 25.1% 증가한 22억원으로 집계됐다.

 

 

 

출처 : 한국경제 (https://n.news.naver.com/mnews/article/015/0004808978?sid=101)